안그라픽스

사람들

성상우

와세다대학 건축학과를 졸업했다. 몇 곳의 설계 사무실을 거친 뒤 인생의 짝꿍과 2009년 아백제건축사사무소(a0100z space design)를 세웠다. 현재 ‘문턱이 닳는 집’ 시리즈를 만들며, 동네에서 동백서당을 운영한다.

성상우의 책

다른 사람들

은 안그라픽스에서 발행하는 웹진입니다. 사람과 대화를 통해 들여다본
을 나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