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범

홍익대학교에서 산업 디자인을, 홍익대학교 대학원에서 미학을 전공했다. 《월간 디자인》 편집장을 지냈으며 디자인 평론가로 활동하고 있다. 현재 파주타이포그라피배곳(PaTI) 디자인인문연구소 소장을 맡고 있다. 평론집으로 『한국 디자인을 보는 눈』 『한국 디자인 어디로 가는가』 『한국 디자인 신화를 넘어서』 『한국 디자인의 문명과 야만』 『공예를 생각한다』가 있으며, 디자인 교양서로 『그때 그 책을 읽었더라면』 『최범의 서양 디자인사』가 있다. 번역서로는 『디자인과 유토피아』 『20세기 디자인과 문화』가 있다.